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무료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
사이트 맛집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교통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뉴스 지도 비즈니스키워드
최종편집일 : 2016-04-19 (화)
 뉴스 홈 > 세종시 > 세종시
출아기 사용 시 주의사항과 간이 싹기르기 요령
KNS뉴스통신=김덕녕 기자 [2014-05-07 17:34]
농촌진흥청은 전국적으로 본격적인 벼 육묘가 시작됨에 따라 건강한 모를 기를 수 있도록 출아기를 사용할 때의 주의사항과 간이 싹기르기 요령을 소개했다.

종자소독을 마친 후에는 모 기르는 방법에 따라 알맞은 양을 파종한다. 어린모의 경우 한 상자당 파종량은 200∼220g, 중묘의 경우 130g 정도 파종하는 것이 적당하다.

파종 후에는 싹이 8∼10mm 정도가 되도록 싹기르기를 하는데 출아기를 이용하거나 간이 싹기르기를 하면 된다.

출아기는 내부에 습도가 높을 경우 종자가 복토한 흙을 들고 일어나는 경우가 많다. 복토량을 관행의 2/3 정도(600g/육묘상자)만 사용하면 들뜸 현상이 적어 출아가 잘되며, 복토한 흙이 들뜰 경우에는 못자리에 넣을 때 물을 뿌려 흙을 가라앉혀 주어야 한다.

출아기 아래에는 방열판이 있어서 육묘상자가 고온피해를 받을 수 있으므로 방열판과 거리를 두는 것이 안전하다.

육묘상자를 쌓을 경우 위쪽 육묘상자에서 발생한 뿌리가 아래쪽 육묘상자까지 뻗어 피해를 줄 수 있으므로 육묘상태를 보면서 출아기간을 조절하는 것이 좋다.

출아기가 없는 경우에는 간이 싹기르기를 한다. 파종한 상자를 10∼15상자씩 쌓은 후 비닐, 부직포 등으로 보온해 주는데 환경에 따라 3일 정도 걸린다.

파종상자는 땅에 닿지 않도록 나무를 아래에 받쳐 땅의 찬기를 막아 주는 것이 좋으며, 상자를 너무 높이 쌓으면 아래 상자의 싹기르기가 나빠질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.

농촌진흥청 벼육종재배과 구본일 박사는 “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첫 단계인 안전 모기르기를 위해 현장 영농지도 활동에 힘을 모을 계획이다” 라고 전했다.



세종사랑 핫 클릭
이춘희 시장,
세종 조치원 복사꽃 축제 성황
세종소방본부, 불조심 어린이마당 참가 모집
“정성담은 반찬으로 사랑을 나눠요”


 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. (자 남았습니다.)

이전페이지로.. 맨위로
가장 많이 본 기사 5
종합 세종시 문,연,여
    내일은 우리가 구급대원t
    아름다운 세종시위한 경관..t
    출아기 사용 시 주의사항..t
    꽃이 적게 핀 사과원, 열매..t
    '퀸' 마지막 무대…"아디오..t
    행복청, 지난 연휴기간 생활..t
    [포토] '퀸' 마지막 무대…"..t
    발기부전 걱정 없는 건강한..t
    걷기 운동은 ‘허리병의 보..t
    단기간에 하는 다이어트, 건..t
    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
    회사소개    이용약관    청소년보호정책    개인정보취급방침    고객센터